회원가입 차트달기 유료서비스안내 고객센터
 
GT 리포트
게임뉴스
하드웨어 뉴스
소프트웨어 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2022년 6월 1주차 주간게..
2022년 6월 3주차 주간게..
2022년 6월 2주차 주간게..
22년 5월 월간게임동향
2022년 6월 4주차 주간게..
7월에 라그나로크 20주년..
[인디言] 10년 전 과거가..
전작 개발진 참여, 캡콤 ..
250레벨까지 쾌속 성장, ..
 
 
홈> 뉴스> 게임뉴스  
  진정한 미르M의 세계는 PC에서 보인다
 
2022년 06월 23일 () 조회수 : 23
▲ 미르M PC 버전 대기 화면 (사진: 게임메카 촬영)

미르M: 뱅가드 앤 배가본드(이하 미르M)이 내세웠던 여러 슬로건 중 하나가 바로 '미르의 전설 2'를 현대적으로 리메이크한 게임이라는 것이었다. 정확히는 미르 IP의 재현과 부활을 꿈꾸며 만들어진 게임이 바로 이 미르M이다.

미르M은 이전 테스트에서 한 차례 밝혔듯 실제로 그 슬로건을 꽤나 잘 지킨 게임이다. 여러 면모에서 미르의 전설 2의 감성과 문법이 잘 담겨있다. 그런데 이로 인해 예상 못한 변수가 하나 발생했다. PC 온라인게임이었던 원작의 느낌을 그대로 재현한 덕분인지, 미르M은 모바일보다는 PC로 즐기는 편이 좀 더 쾌적하고 재밌다는 점이다. 플랫폼 간의 게임성에는 차이가 아예 없음에도 불구하고 말이다.

▲ '미르M: 뱅가드 앤 배가본드' 시네마틱 트레일러 (영상출처: 위메이드 공식 유튜브)

넓은 화면에 더 어울리는 그래픽과 화면 구성

미르M은 여러 요소에서 미르의 전설 2의 시스템을 대폭 참조했다. 대표적으로 쿼터뷰 시점이 있다. 당시엔 기술적 한계로 인해 어쩔 수 없이 쿼터뷰에 8방향 그리드 형식으로 게임을 만들었지만, 미르M은 이를 미르의 전설 2만의 특징으로 해석해 현대적으로 재구성했다.

우선 쿼터뷰 그래픽 특유의 넓은 시야를 적극적으로 활용하기 위해 화면에 출력되는 캐릭터의 크기를 최근 출시되는 게임들과 비교해 훨씬 작게 구성했으며, 그 대신 주변 환경과 맵 구성을 굉장히 아름답고 유려하게 구성했다. 얼핏 보기엔 그 옛날 2D 그래픽이 연상되지만, 엄연히 3D로 구현된 맵이며, 자세히 보면 돌과 흙의 질감이나 꽃과 풀 등이 캐릭터가 지나가거나 바람이 불 때마다 상호작용하는 모습을 볼 수 있다.

▲ 쿼터뷰 시점을 채택함에 따라 일반 화면에서 캐릭터의 크기가 굉장히 작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 자세히 보면 이렇게 섬세한 그래픽을 자랑한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다만, 여기서 하나의 단점이 나오니 그것이 바로 모바일 특유의 작은 화면에서는 이 모든 디테일을 놓치기 쉽다는 점이다. 아무리 모바일 기기가 해상도가 높아졌다고 해도 넓직한모니터에는 비할 바가 못 된다. 특히나 쿼터뷰 특유의 넓은 시야와 그만큼 작게 표현되는 캐릭터를 보다 잘 보기 위해선 PC로 플레이하는 것이 훨씬 용이하다. 기술 효과도 굉장히 오밀조밀하기 때문에 넓은 모니터를 활용할수록 타격감이 살아나는 것은 덤이다.

가상 패드와 터치보단 마우스가 더 편하다

미르M이 미르의 전설 2에서 참고한 것은 시점만이 아니다. 전반적인 게임성 면에서도 고전이라 할 수 있는 미르의 전설 2를 본떴다. 대표적으로 이 게임은 역동적인 캐릭터들의 모션과 기술 효과와는 별개로 전략 위주의 정적인 전투를 진행해야 한다. 범위 공격이 있지만 적을 넉백 시키는 경우는 잘 없으며, 공격이 육안으로도 적중해야 대미지가 들어가는 후판정 방식이지만, 회피기가 없어 무빙보다는 포지셔닝이 굉장히 중요하다.

▲ 채팅창을 보기에도 PC가 좀 더 편하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 이런 질감 묘사가 특히나 훌륭한 편이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다소 정적인 움직임과 시점 덕분인지 게임을 플레이하고 조작하는 데 있어 가상 패드와 터치보다는 마우스를 활용한 포인트 앤 클릭이 더 편하다. 퀘스트 진행은 어차피 대부분 몇 번의 클릭으로 진행되기 때문에 큰 차이가 없지만, 몬스터 사냥이나 PvP 전투를 진행할 때도 마우스가 훨씬 편하다.

이와 더불어 모바일에서는 플레이어 시야를 가리지 않기 위해 인터페이스가 상당히 작게 출력되는데, 이를 하나하나 터치하며 퀘스트를 진행하는 것도 은근히 불편하다. 게임 내 인터페이스를 축소하는 기능은 있지만, 확대해서 보여주는 기능은 없기 때문에 시야가 넓고 인터페이스도 큼직하게 출력되는 PC가 간단한 퀘스트를 진행하는데도 훨씬 편한 것이 사실이다.

▲ 이런 채집을 하는 것도 PC에서 마우스로 클릭하는 것이 훨씬 편하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최적화에선 PC를 따라갈 수 없다

위에서 말했듯 두 플랫폼 간에 게임성은 차이가 없지만, 최적화로 들어가면 얘기가 다르다. 위에서 말했듯이 이 게임은 굉장히 유려하고 수준 높은 그래픽을 자랑하는데, 이를 온전히 즐기기 위해선 높은 옵션을 지원하는 기기가 필요하다. 하지만 모바일 기기에선 최고 사양의 스마트폰에서도 최상 옵션으로 게임을 돌리는 것이 생각만큼 쉽지 않다. 억지로 최고 옵션을 마련한다 치더라도 발열과 높은 배터리 소모량은 어찌할 수 없다.

하지만, PC에서는 이 걱정이 아예 사라진다. 저사양 컴퓨터에서도 최고 사양으로 충분히 돌릴 수 있기 때문이다. 로딩도 훨씬 빠르고, 각종 컷신의 품질도 굉장히 뛰어나다. 심지어 PC 버전은 모바일에서 종종 발생하는 접속 오류나 튕김 현상도 발생하지 않는다. 다른 무엇보다도 이러한 점 덕분에 PC로 미르M을 즐기는 사람들이 굉장히 많다.

▲ 제일 중요한 것은 역시 최적화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 여러모로 PC 버전이 본진이라는 느낌을 준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이런 이유에서인지 미르M은 자유로운 키설정을 비롯해 UI 배치나 굳이 필요 없어 보이는 키까지 단축키를 마련해 주는 등 여러모로 PC 유저들의 편의성을 챙겨주고 있다. 물론 모바일 특유의 접근성까지 PC가 따라갈 수는 없겠지만, 이 정도면 PC가 본진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지 않을까?

Copyright ⓒ 게임메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게임뉴스 리스트
라그나로크, 20주년 기념해 캐릭터 성장 속도 높였다 2022-06-30
17년차 야구게임 '마구마구'에 홈런 랜덤매칭이 열린다 2022-06-30
메이플 1차 여름 업데이트, '시그너스 기사단 리마스터' 실시 2022-06-30
심즈 4 고등학교 생활 다룬 '하이스쿨 라이프' 확장팩 나온다 2022-07-01
한정판 게임잡지 증정, 라그나로크 20주년 행사 참가모집 2022-07-01
 
 
 장르순위 - RTS
순위 게임명 점유율
 
리그 오브 레전드 91.54% 
 
스타크래프트 4.97% 
 
워크래프트 3 1.56% 
 
이터널 리턴 0.65% 
 
스타크래프트2 0.56% 
 
도타 2 0.40% 
 
히어로즈 오브 더 스톰 0.27% 
 
카오스온라인 0.06% 
  1
[루니파크] 시드 마이어의 문명 V 컴플리트 에디션 0.00% 
 
히어로즈 오브 뉴어스 0.00% 
전일대비
회사소개 게임트릭스소개 이용약관 개인정보처리방침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휴문의 사이트맵
    콘텐츠제공서비스 품질인증서